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해 국회의장 및 차관급 이상 국회공무원 급여 30% 반납

국가 위기 속 국민 어려움 덜고 고통을 분담

간호조무사신문 | 기사입력 2020/04/20 [09:21]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해 국회의장 및 차관급 이상 국회공무원 급여 30% 반납

국가 위기 속 국민 어려움 덜고 고통을 분담

간호조무사신문 | 입력 : 2020/04/20 [09:21]

 

 

▲     ©간호조무사신문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국민의 어려움을 덜어드리기 위해 각계각층이 비상한 각오로 대응에 임하고 있는 가운데, 국회도 급여 반납을 통해 위기 극복에 동참한다.

 

문희상 국회의장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국가적 위기를극복하고 국민들의고통을 분담하는 차원에서 국회의장으로서 지급받는 4월과 5월 세비의 30%를 반납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유인태 국회사무총장 포함 차관급 이상 국회공무원 4월부터 7월까지 4개월 동안 지급받는 급여의 30%를 반납하기로 했다.

 

급여 반남에 동참한  국회 고위 공무원은 국회사무총장 · 의장비서실장 · 입법차장 · 사무차장 · 국회도서관장 · 예산정책처장 · 입법조사처장이다.

 

국회사무처는 코로나19 계기 위기극복 및 재도약을 위한 모금액이 의미 있게 쓰일 수 있도록 의견을 청취한 후 활용방안을추후 결정할예정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포토뉴스] 민생당, 간무협 정책협약식
1/9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