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지도타이틀 전국지도 서울 인천 경기 강원 충남 세종 대전 충북 경북 대구 전북 경남 울산 부산 광주 전남 제주

한의사들, 코로나-19 극복 위해 뭉쳤다!

“방역, 의료활동에 적극 동참하겠습니다!”

간호조무사신문 | 기사입력 2020/03/02 [10:32]

한의사들, 코로나-19 극복 위해 뭉쳤다!

“방역, 의료활동에 적극 동참하겠습니다!”

간호조무사신문 | 입력 : 2020/03/02 [10:32]

  © 간호조무사신문

 

- 한의협, 대구 임시선별진료센터 등에 투입될 한의사 회원 신청접수 시작…전국 각지서 지원한 한의사 51명 명단 중앙사고수습본부에 제출

 

- △역학조사관 등에 한의약 전문가 참여 확대 △정부차원의 한의약 치료 가이드 구성·발표 △검사키트 확대 보급시 한방의료기관 포함 등 요청…지역감염 확산 저지위해 총력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사태가 좀처럼 진정되지 않고 있는 가운데, 전국적인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방역 및 의료활동에 동참하겠다는 한의사 지원자들이 줄을 잇고 있다.

 

대한한의사협회(회장 최혁용)는 협회 내부 통신망을 통해 코로나-19 중앙사고수습본부가 대구 지역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조기 진단 및 치료에 봉사할 의료인을 모집하고 있다는 내용을 소개하고, 이 지역 임시선별진료센터 등에서 활동할 한의사 지원자 모집에 들어갔다.

 

신청접수 결과, 2월 25일 하루만 해도 전국 각지에서 51명의 한의사들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적극 참여하겠다는 의사를 밝혀왔으며, 대한한의사협회는 이들 명단을 공문과 함께 중앙사고수습본부 특별대책팀에 제출했다.

 

대한한의사협회는 “현재 중국에서는 85%의 코로나-19 감염환자에게 한약 병용 투여를 실시하고 있으나 우리나라에서는 아직까지 한약 투여는 물론 검체채취 등 기본검사에서도 한의사의 참여가 제한되어왔다”고 밝히고 “코로나-19로부터 국민의 소중한 생명과 건강을 지키는데 있어 한의와 양의의 구별은 결코 있어서는 안된다”고 지적했다.

 

실제로, 중국 정부가 최근 발표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진료지침(제6판)’을 살펴보면 한양방 협진을 통한 환자치료를 원칙으로 하고, 한약인 청폐배독탕(淸肺排毒湯) 처방으로 경증, 보통, 중증환자에 대한 맞춤치료를 시행토록 권고하고 있다.

 

이어, 대한한의사협회는 “코로나-19 저지를 위한 방역과 의료활동에 참여하고자 하는 한의사 회원들의 호응이 생각보다 뜨겁다”라고 말하고 “대구지역 뿐만 아니라 전국 각지에 의료의 손길이 필요한 곳이라면 한의사 지원자들이 어디든 달려갈 만반의 준비가 되어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대한한의사협회는 지난 25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극복을 위한 긴급기자회견을 개최하고 △역학조사관 등에 한의약 전문가 참여 확대 △정부차원의 한의약 치료 가이드 구성·발표 △검사키트 확대 보급 시 한방의료기관 포함 등을 정부에 요구한 바 있다.

 

특히, 대한한의사협회는 코로나-19에 대한 명확한 치료방안이 없는 현 상황을 감안하여 방역과 예방, 치료에 한의약을 적극 활용하고, 한의와 양의의 조속한 협진체계 구축을 주문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포토뉴스
메인사진
[사진] 제3차 전국 및 시·도 임상간호조무사협의회 연석회의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