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방난임치료'두고 의료계·한의계 공식 토론 개최

간호조무사신문 | 기사입력 2019/12/26 [09:10]

'한방난임치료'두고 의료계·한의계 공식 토론 개최

간호조무사신문 | 입력 : 2019/12/26 [09:10]

 

▲기사와 관련 없음.     © 간호조무사신문

 

한방난임치료 실효성을 두고 의료계와 한의계가 26일 오전 국회 토론회를 열러 난임치료 연구 결과를 두고 치열한 토론 공방전을 벌일 예정이다. 

 

대한의사협회에 따르면 이번 토론회는 남인순 의원실(더불어민주당)과 염동열 의원실(자유한국당)이 주최하고 한국보건의료연구원이 주관하며 보건복지부 · 대한산부인과학회 · 대한한방부인과학회가 후원하는 이번 토론회에는 의학계와 한의계 양쪽의 난임치료 전문가들이 참석해 한방 난임치료 연구결과에 대한 토론이 진행된다.

 

대한의사협회를 비롯한 의료계에서는 한방 난임치료가 과학적 검증에 의한 안전성과 유효성이 확보되지 않았고, 한방난임연구 또한 객관적 근거 수준이 낮고 여과되지 않은 정보를 자의적으로 해석한 것이라며 강도 높게 비판하고 있다.

 

26일 토론회에서는 문제의 논문인 ‘한의약 난임치료 연구결과’에 대해 김동일 동국대 한의대 교수가 발제하며, 최영식 연세대 의대 교수가 ‘연구결과에 대한 과학적 비평’ 주제로 발제할 예정이다.

 

이어 지정토론자로 류상우 차의과대학 교수, 이진무 경희대 한의대 교수, 조준영 꽃마을한방병원 원장, 이중엽 함춘여성병원장, 이무열 중앙대 의대 교수, 김남권 부산대 한의전 교수 등이 나선다. 좌장은 윤석준 고려대 보건대학원장이 맡을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전국지도타이틀 전국지도 서울 인천 경기 강원 충남 세종 대전 충북 경북 대구 전북 경남 울산 부산 광주 전남 제주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