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복지전달체계 개편 속, 통합돌봄 발전 방안 모색

지역사회 통합돌봄 가치와 철학 확산

간호조무사신문 | 기사입력 2019/11/29 [13:30]

복지전달체계 개편 속, 통합돌봄 발전 방안 모색

지역사회 통합돌봄 가치와 철학 확산

간호조무사신문 | 입력 : 2019/11/29 [13:30]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와 경기도(도지사 이재명)가 주최하고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과 경기복지재단(대표 진석범)이 주관한 2019년 제4회 지역사회 통합돌봄 2026 비전 공개 토론회(이하 2026 비전 포럼)29일 오후 2시 경기도인재개발원에서 열린다.

 

이날 행사에는 보건복지부 임호근 커뮤니티케어추진단장, 지재성 경기도 복지국장, 최종현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회 부위원장, 진석범 경기복지재단 대표를 비롯해 관련 전문가 및 단체, 선도사업 지방자치단체 공무원 등 약 200명이 참석한다.

 

2026 비전 포럼은 지역사회 통합돌봄의 가치와 철학을 확산하고 관련 전문가·단체 등 현장의 다양한 의견 수렴을 위해 지난 5월부터 진행해 오고 있다.

 

이번 제42026 비전 포럼에서는 복지전달체계 개편 속에서 지역사회 통합돌봄 연계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사회서비스원과 복지전달체계 개편속에서 지역사회 통합돌봄(커뮤니티케어) 연계방안 경기도 맞춤형 지역사회 통합돌봄 운영 방안에 대한 토론이 진행 될 예정이다.

 

보건복지부는 선도사업을 통해 지역이 주도적으로 우수 모형을 발굴확산시켜 나갈 수 있도록 16개 지방자치단체를 지원하고, 향후 지역사회 통합돌봄 본격 도입 시 각 지방자치단체의 우수사례를 널리 확산하고 제도화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보건복지부는 지역사회 통합돌봄의 다양한 모형 개발을 위해 내년도 선도사업을 일부 확대하고자 관련 예산 반영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임호근 보건복지부 커뮤니케어추진단장은 “2026 비전 포럼이 지역사회 통합돌봄 정책의 보완발전 및 확산을 위한 소통과 공유, 참여로 이어지는 공론의 장()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포토뉴스] 민생당, 간무협 정책협약식
1/9
광고